전체메뉴

검색

이메일보내기

증권국내증시
[오후 주식시장은] 3,000선 재탈환한 코스피...원전株 강세
코스피가 장 초잔 3,000선 아래로 내려간 25일 오전 서울 중구 하나은행 딜링룸에서 직원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./연합뉴스




장초반 3,000선을 내준 코스피가 오후들어 3,000선을 재탈환했다. 코스닥은 990선대에 머물며 반등하지 못하고 있다.

25일 오후 1시 25분 기준 코스피지수는 전일 대비 11.00포인트(0.37%) 오른 3,017.16에 거래되고 있다. 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5.06포인트(0.17%) 떨어진 3,001.1 출발 한 뒤 낙폭을 키웠다가 반등했다.

유가증권시장에서는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,014억 원, 1,446억 원을 사들였다. 개인은 2,397억 원을 팔았다.



원/달러 환율 안정세에 힘입은 외국인과 기관의 매수세가 지수를 끌어올린 것으로 추정된다. 같은 시간 원/달러 환율은 1,169.17원으로 1,160원까지 떨어졌다.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0.9원 오른 1,178.0원에 거래를 시작해 장 초반 1,177.3∼1,178.2원을 오르내리며 무거운 흐름을 보이고 있다.

이날 시장에서는 원전 업종이 강세를 보였다. 증권가에서는 원전 해외 수주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. 앞서 정재훈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은 지난 21일 국정감사에서 연말∼연초 수조원 규모의 해외 원전 사업 계약이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. 두산중공업(034020)은 전거래일 대비 11.50%오른 2만 5,200원에 거래되고 있고, 일진파워(094820)(14.47%), 보성파워텍(006910)(11.34%), 한전기술(052690)(9.98%) 등 대부분의 원전 관련주들이 10%대 급등 중이다.

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종목에서는 삼성전자(005930)(0.14%), SK하이닉스(000660)(2.54%), 현대차(005380)(1.93%) 등이 좋은 흐름을 보이고 있다. 반면 네이버(-0.86%), 삼성바이오로직스(207940)(-0.45%), 카카오(035720)(-1.96%) 등은 소폭 하락 중이다.

같은 시각 코스닥지수는 3.08포인트(0.31%) 하락한 991.99를 가리키고 있다.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이 1,245억 원을 사들이고 있다.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,016억 원, 32억 원을 팔았다.
< 저작권자 ⓒ 서울경제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>
증권부 박우인 기자 wipark@sedaily.com
아랫사람에게 묻는 걸 부끄러워 하지 말라.
모든 악은 거짓지식에서 나오고, 거짓지식은 스스로 알고 있다는 오만에서 비롯됩니다.
나의 무지(無知)를 인정하고 어린아이에게도 묻는 것을 부끄러워하지 않는 기자가 되겠습니다.
주소 :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~16층 대표전화 : 02) 724-8600
상호 :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: 208-81-10310대표자 : 이종환등록번호 :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: 1988.05.13발행 ·편집인 : 이종환
인터넷신문 등록번호 :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: 2016.04.26발행일자 : 2016.04.01
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, 무단 전재·복사·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.
Copyright ⓒ Sedaily, All right reserved

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!

서울경제신문

텔레그램 뉴스채널

서울경제 썸